KB손해보험은 12일 GA설계사들의 업무 편의성 향상 및 영업활동 지원을 위해 독립법인대리점(GA)전용 모바일 영업지원 애플리케이션(이하 앱) '내 손안의 KB'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그동안 GA 소속 설계사들은 바쁜 현장활동 중 계약 관련 업무를 처리하기 위해 사무실로 복귀하거나 내근직원에게 요청하는 등 번거로움이 컸다. '내 손안의 KB'는 GA 설계사들의 이런 고충을 해소하고 업무 처리에 누수되는 과정을 최소화하고자 개발되었다.

기존의 GA 전용 앱들이 리플렛 위주의 홍보자료 제공에 국한되었던 반면 KB손해보험에서 출시한 이번 앱은 계약과 관련된 다양한 업무처리가 가능하도록 구현한 손보업계 최초의 업무지원 앱이다.

신규 고객 등록 및 기존 고객 조회, 고객별 계약내용 확인, 가상계좌 발급 및 수납·카드승인내역 조회 등이 제공된다. 인수심사에 필요한 서류 및 사진 첨부,고객용 상품제안서 발송, 매출조회 등 다양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이와 함께 KB손해보험이 운영 중인 보험금청구 및 휴대폰 전자서명 발송,챗봇상담 등의 별도 서비스도 앱과 링크되어 손쉽게 이용할 수 있다.
'내 손안의 KB'는 구글 Play스토어와 앱스토어를 통해 다운받아 설치할 수 있다. 최초 등록 이후 바이오인증 또는 간편인증으로 쉽고 안전하게 접속 가능하다.

GA설계사들의 업무 환경 개선을 위해 현재의 수준에서 그치지 않고 지속적인 업그레이드를 진행할 계획이다. 최근 PC버전으로 개발되어 활용 중인 '초간편청약시스템'도 조만간 모바일 앱에 탑재될 예정이다. '초간편청약시스템'을 활용하면 클릭 몇 번 만에 다양한 플랜의 청약을 핸드폰에서 완료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오명교 KB손해보험 전략마케팅부 부장은 "날로 고도화되는 영업 환경 속에서 자사 설계사와 더불어 GA설계사에게도 수준 높은 디지털 인프라를 제공하고자 이번 앱을 개발하게 되었다"며 "KB손해보험 상품을 이용하는 고객들과 이를 바탕으로 고객들의 보장을 설계하는 영업 조직들이 모두 만족할 수 있도록 최적화된 영업 환경을 구축하고자 꾸준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은 올해 'RACE 2018'을 경영전략으로 삼아 고객 중심으로 모든 서비스와 프로세스를 혁신해 확고한 리딩금융그룹의 위상을 정립해 가고 있다.

이번 KB손해보험 '내 손안의 KB'역시 고객과 설계사 중심의 신속하고 편리한 영업 환경을 제공하고자 출시한 것으로, KB금융그룹의 종합금융서비스 제공에 힘을 실어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김은지 한경닷컴 기자 eunin11@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