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서 런칭 및 시승행사 개최
-현지명 '무쏘' 낙점


쌍용자동차가 렉스턴 스포츠(현지명 무쏘)를 유럽 시장에서 본격적으로 판매한다고 12일 밝혔다.


쌍용차는 지난 2~6일 영국 런던 인근 윙크워스에서 신차 출시 및 시승행사를 진행했다. 지난 6월18일 독일 풀다에 이어 유럽에서 두 번째로 열린 신차 공개 행사다. 영국 현지 언론들과 쌍용차 해외영업본부, 영국대리점 임직원, 현지 판매점 관계사 등 1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렉스턴 스포츠의 디자인과 편의품목, 실내공간 등을 설명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어 오프로드 행사를 통해 주행성능과 정숙성 등을 강조했다.


최종식 쌍용자동차 대표이사는 "영국과 독일 론칭 행사에서 렉스턴 스포츠의 세련된 디자인과 실용성, 주행능력에 대한 호평이 이어졌다"며 "유럽시장을 시작으로 렉스턴 스포츠의 해외 론칭이 이어질 예정인만큼, 적극적인 현지 마케팅과 다양한 브랜드 인지도 향상 활동을 통해 글로벌 판매를 확대하고 글로벌 SUV 명가로서의 입지를 다져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오아름 기자 or@autotimes.co.kr

▶ 2018년 상반기, 수입 상용차 점유율 1위는 '볼보'
▶ 하이브리드 내년 보조금 0원, 세제혜택은 유지?
▶ 영국, 내연기관 판매 중단 로드맵 짰다
▶ 하이브리드 내년 보조금 0원, 세제혜택은 유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