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개월 공람 후 추가 관세 발효
도널드 트럼프 미국 정부가 10일(현지시간) 2000억 달러 규모의 중국산 제품에 추가 관세를 부과하겠다는 계획을 발표했다.

로버트 라이트하이저 미국무역대표부(USTR) 대표는 2000억 달러 규모 중국산 수입품에 미국이 10%의 추가 관세를 부과할 것이라고 말했다. 추가 관세 부과는 2개월 공람을 거쳐 발효될 예정이다.

앞서 미국은 500억 달러 규모의 중국 제품에 25%의 고율 관세를 부과하기로 했다. 지난 6일부터는 우선 340억 달러 규모 중국산 수입품에 고율 관세를 매기기 시작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