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자동차 고객들이 구성한 봉사단 ‘현대모터클럽’이 지난 7일 강원 횡성 초현리에서 버스정류장 환경개선 활동을 펼쳤다(왼쪽). 버스 배차시간이 길고 불규칙해 정류장에서 오랫동안 기다려야 하는 주민들이 지루하지 않도록 정류장을 휴게공간으로 재단장했다. 환경개선 활동 전 정류장의 모습(오른쪽 위)과 개선활동 후의 모습(오른쪽 아래).

현대자동차 제공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