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경리가 5일 오후 서울 서교동 홍대 무브홀에서 열린 첫 솔로 데뷔 싱글 앨범 'BLUE MOON(블루문)'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공연을 펼치고 있다.

타이틀 곡 '어젯밤'은 연인과 이별을 고하는 순간을 노래하는 곡으로 경리만이 소화할 수 있는 무대 위 강렬한 섹시 카리스마를 선보일 예정이다.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