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K영상] ‘공작’ 이성민 “황정민은 천생 광대이자 늘 부러움의 대상”

배우 이성민이 황정민에 대해 "천생광대이며 늘 부러움의 대상이다"라고 말했다.

3일 오전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 CGV 압구정에서 영화 '공작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제작보고회에는 윤종빈 감독을 비롯해 배우 황정민, 이성민, 조진웅, 주지훈이 참석했다.

이날 이성민은 황정민에 대해 "나에게 황정민은 늘 부러운 대상이다. 천생 배우다. 나는 연기를 하면서 부대끼는 게 많은데 이게 내 직업 같지 않고 너무 재능이 없는 것 같다. 반면 황정민은 천생 광대같다"라고 말했다.

이어 "내가 제일 부러워하는 배우 무리가 있는데 황정민은 그런 배우다. 천생 광대다. 그리고 허세가 없는 배우다. 늘 뭔가를 계속한다. 공연도 끝나자마자 하는 것을 보면서 쉬는 시간에도 저희는 늘어져 있는데 황정민은 악기를 만진다든가 하는 걸 보면서 어떻게 가능할까 하늘이 내려준 직업을 하고 있는 것 같다. 나는 어거지로 하는 배우다. 늘 부러웠었다"고 말했다.
'공작'은 1990년대를 배경으로 북핵의 정체를 파헤치기 위해 북측 고위 간부에 접근하는 안기부 스파이의 이야기를 그렸다.

황정민이 '흑금성'이라는 활동명으로 활약한 안기부 공작원 박석영 역을, 조진웅이 안기부 해외실장 최학성 역을 맡았다. 또 이성민이 복의 외화벌이를 책임지고 있는 대외경제위 처장 리명운 역을, 주지훈이 북경 주재 복의 국가안전보위부 과장 정무택 역을 맡았다.

오는 8월 8일 개봉예정.

신세원 한경닷컴 기자 tpdnjs0227@hankyung.com
한경닷컴 산업금융팀에서 영상뉴스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항상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