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통해 실시간으로 서비스 예약 가능
-MSI 항목, 긴급출동 등 다양한 편의기능 제공


BMW그룹코리아가 미니(MINI) 오너를 위한 실시간 모바일 AS 예약 시스템 '미니 플러스'를 출시했다고 2일 밝혔다.

지난해 11월 업계 최초로 선보인 'BMW 플러스'에 이어 선보이게 된 '미니 플러스'는 모바일을 통해 실시간으로 서비스 센터를 예약하고 차를 편리하게 점검할 수 있도록 개발한 애플리케이션이다.


앱을 통해 서비스를 신청하면 예약 확정시까지 1분도 채 걸리지 않을 정도로 간편하며 예약이 확정되면 확인 문자도 발송된다. 이용자는 MSI 항목인 에어필터, 마이크로 필터, 점화 플러그 또는 연료 필터, 브레이크 디스크와 브레이크 패드, 와이퍼 블레이드 교체(1년에 1회) 등에 대한 예약이 가능하다.
이 외에도 주변에 있는 서비스 센터 위치 확인이 가능하며, 픽업 및 딜리버리 서비스, 긴급출동 서비스 등 다양한 편의기능을 제공한다. 또한 워런티 및 MSI 만료일자 등 내 차의 관리 상태를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다.

이번 서비스는 기존 BMW플러스의 기능 개선에 초점을 맞춘 게 특징이다. 어플 내에서 보유한 할인 쿠폰을 바로 확인할 수 있는 기능을 추가했으며 향후에는 에어포트 실시간 예약 서비스를 더하고 정비 항목 확장 및 쿠폰 기능도 더욱 편리하게 향상시킬 예정이다.

미니 플러스 애플리케이션은 안드로이드와 iOS에서 무료로 다운로드 받을 수 있으며 보다 자세한 내용은 가까운 미니 전시장이나 미니 커뮤니케이션 센터(080-6464-003)로 문의하면 된다.

김성윤 기자 sy.auto@autotimes.co.kr

▶ 태풍 '쁘라삐룬' 북상, 침수차 되지 않으려면?
▶ [시승]지붕 열리는 고성능, BMW 430i 컨버터블
▶ 볼보 신형 폴스타 S60 20대, 39분만에 매진
▶ 현대차그룹, FCA 인수설 '다시 솔솔'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