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이스트 W, 데뷔 이후 첫 라틴 팝 장르 도전…기대감 증폭

사진=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아이돌 뉴이스트 W(JR, 아론, 백호, 렌)가 오늘(28일) 엠카운트다운에서 첫 컴백 무대를 선보이고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뉴이스트 W는 지난 25일 새 앨범 ‘WHO, YOU(후, 유)’를 발매한 가운데 이날 오후 방송되는 Mnet ‘엠카운트다운’에 출연, 타이틀곡 ‘Dejavu(데자부)’의 첫 컴백 무대를 가진다.

첫 컴백 무대를 앞두고 있는 타이틀곡 ‘Dejavu(데자부)’는 뉴이스트 W가 데뷔 이후 처음으로 도전하는 라틴 팝 장르로 중독성 있는 독특한 멜로디가 특징이다. 이에 뮤직비디오를 통해 완벽한 비주얼과 화려한 퍼포먼스를 선사한 만큼 오늘(28일) 엠카운트다운을 통해 뉴이스트 W만의 역대급 무대를 예고하며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지난 25일 오후 6시 발매된 뉴이스트 W의 새 앨범 ‘WHO, YOU(후, 유)’는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에서 공개된 직후 상위권을 기록했으며 엠넷, 네이버 뮤직, 소리바다 등에서는 1위에 등극, 실시간 차트에서도 연일 높은 순위를 유지하고 있다. 이어 국내 음반 실시간 및 일간 차트 또한 1위를 석권하며 음원, 음반 모두 강세를 보이는 등 폭발적인 인기를 얻고 있다.

이처럼 새 앨범 ‘WHO, YOU(후, 유)’에 뜨거운 관심이 모인 바. 뉴이스트 W의 첫 번째 컴백 무대에 대한 이목이 집중되고 있는 것은 물론 카리스마 넘치는 퍼포먼스로 뉴이스트 W가 선사할 색다른 무대에 대해 기대감이 더욱 커지고 있다.

한편, 뉴이스트 W는 새 앨범 ‘WHO, YOU(후, 유)’의 타이틀곡 ‘Dejavu(데자부)’로 활발한 방송 활동에 나설 예정이며 오늘(28일) 오후 방송되는 Mnet ‘엠카운트다운’을 통해 첫 컴백 무대를 앞두고 있다.

강경주 한경닷컴 기자 qurasoha@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