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자동차코리아가 26일 오전 서울 장충동 호텔신라에서 프리미엄 콤팩트 SUV ‘더 뉴 볼보 XC40(The New Volvo XC40)’을 국내 시장에 출시했다.

더 뉴 XC40에는 볼보의 새로운 엔진계통인 '드라이브-E' 파워트레인이 적용된 2.0리터 4기통의 T4 가솔린 엔진이 탑재됐다. 여기에 8단 자동 기어트로닉과 사륜 구동 방식으로 최대 출력 190마력, 최대 토크 30.6 kgm 을 발휘해 도심주행에 탁월한 달리기 성능을 발휘한다.

운전자의 피로도를 낮춰주는 반자율주행 기능과 긴급제동시스템 등 도심생활에 필요한 고급 사양이 기본으로 탑재됐다. 실내공간을 결정 짓는 휠베이스는 2702mm로 동급 수입 프리미엄 SUV 경쟁 모델 중 가장 길어 탑승객에게 여유롭고 넉넉한 공간을 제공한다.

더 뉴 XC40은 국내에 ‘모멘텀’과 ‘R-디자인’, ‘인스크립션’ 세 가지 트림으로 판매된다. 가격은 트림에 따라 4620만~5080만원이다(모두 VAT포함).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