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스템 창호 전문기업 이건창호(대표 김재엽)는 비가 오는 날에도 환기하기 편리한 주방 전용 시스템창호 ‘PWS 70 TH’(사진)을 25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신제품은 기존 주방에 설치된 좁은 슬라이딩 창과 달리 여닫이 방식인 것이 특징이다. 경첩(힌지)이 위쪽에 달려 있어 손잡이를 밀면 창의 하부가 외부로 열리는 구조다. 환기 편의성을 높였고 필요에 따라 여러 각도로 조절할 수 있다. 창문을 열어도 실내로 비가 들어오지 않아 장마철에 환기를 시키기에도 적합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프레임 없이 통유리로 돼 있다.

이건창호는 “기존 주방창은 단순 환기용이었지만 이 제품은 주방뿐 아니라 복도, 욕실, 계단, 다용도실 등 여러 공간에 작은 크기로 시공할 수 있다”며 “초단열 ‘수퍼 진공유리’를 사용해 복층유리에 비해 단열 및 소음 차단 성능이 우수한 기밀 성능 1등급 제품”이라고 말했다.

문혜정 기자 selenmoo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