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씨카드·한경 레이디스컵 2018'(총상금 7억 원, 우승상금 1억 4000만 원) 3라운드 경기가 23일 경기도 안산시 대부도 아일랜드CC에서 열렸다.

2라운드 합계 8언더파 공동 2위로 출발한 최혜진(19, 롯데)이 버디 4개, 보기 1개를 기록하며 세 타를 줄여 합계11언더파 단독 선두로 올랐다.

전날 단독 선두였던 이효린(21, 요진건설)은 이날 타수를 줄이지 못하고, 다섯 타를 줄인 박채윤(24, 호반건설)과 함께 공동 2위 자리를 지켰다. 전날 공동 2위로 출발했던 이승현(27, NH투자증권)도 18번 홀에서 한 타를 줄이며 함께 공동 2위에 이름을 올렸다.
3라운드에서만 4타를 줄인 배선우(24, 삼천리)는 이븐파를 기록한 김보아(23, 넥시스)와 함께 공동 5위에 자리했다.

◈ 3라운드 종료
단독 1위(11언더파) : 최혜진
공동 2위(9언더파) : 박채윤, 이승현, 이효린
공동 5위(8언더파) : 배선우, 김보아
단독 7위(7언더파) : 박주영(28, 동부건설)
단독 8위(6언더파) : 류현지(20, 휴온스)

아일랜드CC=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