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미운 우리 새끼’ 김희애/사진제공=SBS

‘미운 우리 새끼’ 김희애/사진제공=SBS

배우 김희애가 SBS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의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해 ‘母벤져스’와 공감대를 형성했다.

김희애를 처음 만난 어머니들은 “뵐 수 있을까 했는데, 드디어!” “우리에게 완전 로망이다”라며 흥분된 마음을 드러냈다.

그런데 평소 우아한 모습을 보여줬던 김희애의 모습 뒤에는 반전이 있었다. 집에서는 영락없는 두 아들의 엄마로서 고충이 있었던 것. 이에 모두가 놀랐다.
김희애와 마찬가지로 아들만 키운 ‘미우새’의 어머니들은 “키우는 동안 얼마나 속상했는지 몰라요” “마실을 한 번도 못 가봤어요”라며 뜨겁게 공감했다. 이에 김희애는 아들들로 인해 화가 났었던 에피소드를 화수분처럼 쏟아냈다.

김희애는 아들 키울 때 언제 제일 힘들었냐는 MC들의 질문에 센스 넘치는 답변을 해 녹화장을 폭소케 했다.

김희애와 ‘母벤져스’의 남다른 연결고리는 오는 24일 오후 9시 5분에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