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씨카드·한경 레이디스컵 2018'(총상금 7억 원, 우승상금 1억 4000만 원) 3라운드 경기가 23일 경기도 안산시 대부도 아일랜드CC에서 열렸다.

앞선 2라운드 결과 이효린(21, 요진건설)이 합계 9언더파 단독 선두로 올라섰다. 뒤를 이승현(27, NH투자증권)과 최혜진(19, 롯데), 김보아(23, 넥시스)가 8언더파로 바짝 뒤쫓고 있다.

3연패를 노리던 디팬딩 챔피언 오지현이 컷오프 탈락하면서 새로운 '아일랜드 퀸'이 누가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2라운드 합계

단독 선두(9언더파) : 이효린
공동 2위(8언더파) : 최혜진, 김보아, 이승현
단독 5위(7언더파) : 류현지(20, 휴온스)
공동 6위(5언더파) : 조정민(24, 문영그룹), 정연주(26, SBI저축은행)

아일랜드CC=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한경닷컴 사진기자 변성현 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