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삼성 페이를 사칭한 문자메시지로 전자금융사기(스미싱)를 시도하는 사례가 늘면서 사용자들의 주의가 요구된다. 삼성 페이는 삼성전자(47,4501,300 2.82%) 스마트폰 사용자가 쓸 수 있는 간편결제서비스다.

21일 삼성전자 관계자는 "삼성 페이로 결제하면 문자를 전송하지 않고, 스마트폰 상단 알림바를 통해 알림을 발송한다"며 "문자를 수신했다면 삼성 페이를 사칭한 것일 수 있으니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삼성 페이를 사칭한 문자를 수신한 경우 해당번호로 전화를 걸거나 URL 주소를 클릭하지 말고 전화번호를 수신차단 해야 한다. 만약 사용자가 확인을 위해 문자를 보낸 번호로 전화를 걸면 '개인정보 유출'을 미끼로 고객을 현혹해 카드번호, 계좌번호, 주민번호 등 개인정보를 빼가는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전자는 삼성 페이 사용자들이 피해를 입지 않도록 팝업 메시지를 비롯해 공지문을 통해 반복해서 안내하고 있다. 또 삼성페이를 통한 거래는 안전하게 보호되고 있다는 점을 강조했다.

이진욱 한경닷컴 기자 showgun@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어렵게 듣고 쉽게 쓰겠습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