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대학생 밴드가 17일 서울 마포구 어울마당로 보행전용거리에서 열린 '홍대 라이브 버스킹데이'에서 공연을 하고 있다. , 홍대걷고싶은 거리 상인회가 주최하고 한국경제신문과 동서식품이 맥심티오피 10주년을 기념해 후원한 이번 행사는 무대가 필요한 음악인들게 공연할 수 있는 무대를 제공하고, 홍대 버스킹 문화를 활성화 하기 위해 마련됐다. 신경훈 기자 khshin@hankyung.com

신경훈 기자 khshi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