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새론이 14일 오후 서울 삼성동 메가박스 코엑스에서 열린 영화 '허스토리'(감독 민규동, 제작 (주)수필름) VIP시사회에 참석해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김희애, 김해숙, 예수정, 문숙, 이용녀, 김준한 등이 출연하는 '허스토리'는 관부 재판 실화를 소재로 1992년부터 1998년까지 6년 동안 오직 본인들만의 노력으로 일본 정부에 당당히 맞선 할머니들과 그들을 위해 함께 싸웠던 사람들의 뜨거운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오는 27일 개봉 예정이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