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희선 기자] 배우 박형식, 장동건이 14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한 음식점에서 열린 KBS 수목 드라마 '슈츠(극본 김정민 / 연출 김진우)' 종방연에 참석했다.

이날 박형식, 장동건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박형식 '환한 손인사'

'폭발하는 멍뭉미'

'옆모습도 훈훈해'

장동건 '등장에 여의도가 들썩'

'손인사만 해도 남다르네'

'볼수록 비현실적이야'

한편, '슈츠'는 대한민국 최고 로펌의 전설적인 변호사와 괴물 같은 기억력을 탑재한 가짜 신입 변호사의 브로맨스를 그린 드라마로 금일(14일) 종방 예정이다.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