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카트쇼2’ 박정현/ 사진제공=MBN

‘카트쇼2’ 박정현/ 사진제공=MBN

결혼 2년 차 가수 박정현이 MBN ‘리얼 마켓 토크, 카트쇼2′(이하 ‘카트쇼2’)에 출연해 남편의 모닝키스를 거절한 사연을 털어놨다.

14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카트쇼2’에서는 ‘차가운 카리스마’ 김이나 작사가와 ‘R&B 요정’ 박정현이 출연해 가요계 보석 특집으로 꾸며진다. 특히 박정현은 신혼 생활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해 기대를 모은다.

이날 박정현은 “남편과 생활 패턴이 맞지 않는다. 아침에 출근하는 회사원 남편과 달리 음악 작업을 하는 저는 낮과 밤이 바뀌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남편은 아침에 일어나서 자고 있는 나에게 모닝키스를 해준다. 하지만 잠에서 깨버리니까 너무 짜증났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정현은 “결국 굿나잇 키스로 바꿨다. 남편이 충분히 이해해줬다”라며 수줍게 웃어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뿐만아니라 박정현은 “한식을 좋아한다. 매일 매일 쉽게 해먹을 수 있는 찌개는 물론이고 갈비 찜, 고등어 조림 등 여러 음식을 할 수 있다”라며 자신감 넘치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이수근은 “노래 하는 박정현이 앞치마를 두르고 살림하는 장면이 상상이 안된다”고 말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