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중소벤처기업청과 중소기업진흥공단 경남지역본부는 중소기업 정책자금 추경예산을 확보해 융자 신청을 받는다고 14일 발표했다. 거제 통영 등 경남 일부가 산업위기대응 특별지역으로 지정된 데 따른 것이다. 조선 구조조정 피해기업과 한국GM 협력기업이 대상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