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22일 투자설명회
LH 등 지방이전 17개 건물
수도권에서 지방으로 이전한 공공기관이 사용하던 유휴 사옥 등 수도권 부동산 17개가 매물로 나온다.

국토교통부는 지방 이전 공공기관의 유휴 사옥 개발에 관심 있는 투자자를 위해 ‘2018년 제1차 종전부동산 투자설명회’를 오는 22일 서울 건국대 새천년관에서 연다고 14일 밝혔다. 부동산투자회사, 건설사, 자산운용사를 비롯해 개인투자자 등 잠재 수요자에게 매각 대상 물건의 가격과 입지 정보 등 최신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관심 물건에 대한 1 대 1 전문 심층상담도 할 예정이다.
이 행사에 소개될 매각 대상 부동산은 17개다. 정부 산하기관인 농림식품기술기획평가원(경기 안양) 한국광해관리공단(서울 종로구) 한국교육개발원(서울 서초구)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서울 서초구) 한국산업단지공단(서울 구로구) 한국예탁결제원(경기 고양) 한국인터넷진흥원(서울 서초구) 한국전력기술(경기 용인) LH(한국토지주택공사·경기 성남·사진) 한국해양과학기술원(경기 안산) 등 정부산하기관 10곳과 국립과학수사연구원(강원 원주) 중앙119구조본부(경기 남양주) 등 정부소속기관 두 곳의 부동산이다. 한국자산관리공사 등이 보유한 부동산 다섯 건도 포함됐다.

서기열 기자 philo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