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MF 후원 이어 스타디움 후원까지, 젊은층 교감 높여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가 올해부터 컨셉츄얼 EDM 페스티벌 '스타디움'의 타이틀 협찬사로 후원 계약을 맺고 오는 7월7일, 8일 양일간 잠실 서울종합운동장에서 개최되는 '메르세데스-벤츠 프레젠트 스타디움 2018'을 공식 후원한다고 14일 밝혔다.

벤츠코리아는 젊은 연령대의 수입차 선호도가 높아지는 국내 동향에 발맞춰 2030세대에게 높은 인기를 얻고 있는 뮤직 페스티벌에 활발하게 후원하고 있다. 지난 2013년에 이어 2016년과 2017년에는 '울트라 뮤직 페스티벌 코리아'를 후원했으며 올해부터 스타디움의 타이틀 협찬사로 참여해 보다 적극적인 교감을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올해로 5회를 맞이하는 스타디움은 거대한 펜타곤 형태의 스테이지 안에서 각기 다른 장르의 음악을 선보이는 페스티벌이다. 특히 최초로 이틀간 진행되는 이번 스타디움 2018은 전년 대비 두 배 이상 규모를 키워 한층 다양해진 아티스트와 함께 더욱 많은 국내 EDM 팬에게 벤츠만의 브랜드 경험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회사는 스타디움 2018 기간 동안, 프리미엄 컴팩트 4-도어 쿠페 CLA와 컴팩트 SUV GLA를 전시할 예정이다. CLA와 GLA는 전년 동기 대비 각각 63.0%와 39.2%의 성장률을 기록, 벤츠의 소비층을 폭넓게 확대하는 데 기여하고 있다.


한편, 회사는 공식 페이스북(www.facebook.com/mercedesbenzkorea)과 인스타그램(www.instagram.com/mercedesbenzkr)을 통해 6월24일까지 티켓 증정 이벤트를 진행, 추첨을 통해 약 150명의 당첨자에게 '메르세데스-벤츠 프레젠트 스타디움 2018' 티켓(1인 2매)을 증정한다.

김성윤 기자 sy.auto@autotimes.co.kr

▶ 120년 역사 파리모터쇼도 위기? 완성차 줄줄이 불참
▶ 5월 수입 상용차, 신규등록 358대
▶ [기획]시대별 가장 아름다운 차 Top 20-③
▶ GM코리아, 캐딜락코리아로 사명 변경…정체성 찾는다
▶ 롤스로이스도 인증 중고차 판매 뛰어들어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