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팀] 성훈이 헬스장이 아닌 수영장에서 포착되었다.

6월15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오랜만에 찾아온 성훈의 리얼라이프가 펼쳐진다.

성훈은 과거 ‘나 혼자 산다’에서 거침없는 ‘똥밍아웃’으로 웃음 폭탄을 투하한 것은 물론, 혼잣말 애교, 만찢남, 목욕 바구니 사랑까지 종잡을 수 없는 반전매력을 발산했다. ‘나 혼자 산다’를 통해 성훈의 재발견을 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만큼 독보적인 캐릭터를 구축했다.

특히 성훈은 자신의 헬스트레이너인 양 관장과 티격태격하는 모습으로 보는 이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했다. 그는 양 관장에게 운동을 강요당하거나 음식을 강탈당해오며 짠내를 폭발시켰고, 양 관장은 그런 성훈을 보며 즐거움을 감추지 못해 두 사람의 앙숙 케미가 성훈의 혼자 라이프에 큰 재미 요소로 자리 잡은 것.
그러나 15일 방송에서는 함께 수영장을 찾은 두 사람이 관계의 전환점(?)을 맞이한다고 해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양 관장은 살면서 단 한 번도 수영을 배워 본 적이 없다 선언한 반면, 전직 수영선수인 성훈이 능숙한 수영 실력을 선보일 것을 예고했다고.

이처럼 스승에서 제자로, 제자에서 스승으로 상황이 반전된 두 사람이 수영장에서 세기의 대결을 펼친다고 해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무엇보다 양 관장에게 항상 당하고 살았던 성훈인 만큼 그에게 제대로 복수할 수 있을 것인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거침없는 매력으로 다시금 레전드를 경신할 성훈의 복수 도전기는 6월15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 만날 수 있다.(사진제공: MBC)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