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 KB국민은행·환경재단과 협약식

김승욱 = 환경부는 15일 국민은행 여의도본점에서 KB국민은행, 환경재단 미세먼지센터와 '미세먼지 해결을 위한 사회공헌사업 협약식'을 한다고 14일 밝혔다.

행사에는 김은경 환경부 장관, 허인 KB국민은행장, 최열 환경재단 이사장이 참석해 미세먼지를 줄이고 취약계층을 보호하는 내용의 협약식에 서명한다.

3개 기관은 미세먼지 문제 해결을 위해 정부, 민간기업, 시민단체의 공동 노력이 중요하다는 인식을 함께했다.
협약이 체결되면 KB국민은행과 환경재단 미세먼지센터는 미세먼지 대응 사회공헌 사업을 추진하고 환경부는 관련 홍보자료 제공 등 지원을 하게 된다.

특히 KB국민은행은 미세먼지 농도가 높을 때는 차량 운행을 자제하고 친환경 업무용 차량을 도입하는 등 정부 시책에 적극적으로 협력한다.

아울러 청소년·교사 대상 환경 교육 프로그램 개발, 취약계층에 공기청정기 보급, 미세먼지 방지 숲 조성, 고객에게 마스크 제공 등도 할 계획이다.

김은경 환경부 장관은 "미세먼지는 정부 노력만으로는 해결하기 어려우며 전 국민의 참여와 협조가 중요하다"며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민간의 참여가 확산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