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 기업·공공기관 1천500곳 환경정보 공개

환경부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국내 주요 기업과 공공기관의 환경 관련 정보를 분석한 '2016년 환경정보공개 보고서'를 14일 공개했다.

환경정보공개시스템 사이트(www.env-info.kr)에 공개된 이 보고서는 2016년 주요 기업과 공공기관 1천500곳(사업장 기준 9천284곳)에서 사용·배출한 용수량, 에너지 사용량, 폐기물 배출량 등 24개 항목의 정보를 담고 있다.

분석 결과 기관당 용수·에너지 사용량, 대기·수질 오염물질 등 배출량은 전년(2015년) 대비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총 용수 사용량은 전년보다 1.6% 늘었지만, 본사 기준 1천500곳의 기관당 용수 사용량은 6.4% 줄었다.
에너지 총 사용량은 3.7%, 기관당 에너지 사용량은 11.2% 각각 줄었다.

또 대기, 수질 오염물질의 기관당 배출량은 전년 대비 각각 8.5%, 16.6%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폐기물 배출량은 정보공개 대상 기관 증가에 따라 총배출량은 소폭 증가했지만, 일반폐기물·지정폐기물의 기관당 배출량은 전년 대비 각각 5.2%, 5.1% 감소했다.

특히 녹색 기업(환경 개선에 크게 이바지하는 기업) 23곳은 용수, 에너지, 온실가스, 폐기물 등이 전반적으로 개선돼 2015년보다 2조9천855억 원의 이익이 발생한 것으로 분석됐다.

한편, 이날 서울 양재동 엘타워에서는 환경정보공개 우수기관 시상식과 환경정보 등록 실무교육이 열린다.

대전광역시 도시철도공사가 대상을 받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