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오는 14일 6·13 지방선거 결과와 관련해 거취를 밝힐 예정이다.

홍 대표는 13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출구조사가 사실이라면 우리는 참패한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참패에 대한 모든 책임은 나에게 있다"며 책임론을 수용하는 입장을 취했다.

다만 그는 "아직 믿기지 않는 부분이 있다"며 "개표가 완료되면 내일 오후 거취를 밝히겠다"고 덧붙였다.

이날 발표된 KBS, MBC, SBS 등 지상파 3사 출구조사에 따르면 시도지사 선거 17곳 중 자유한국당은 보수 텃밭인 대구와 경북 2곳에서 우세한 것으로 집계됐다. 여당인 민주당은 서울을 포함한 14곳에서 우세해 야당을 상대로 압승이 점쳐진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