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순 '사상 첫 3선 서울시장' 전망
김문수, 안철수와 2·3위 대결서 앞서


지상파 방송 3사의 서울시장 선거 출구조사에서 더불어민주당 박원순 후보가 55.9%를 얻어 서울시장 3선에 성공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KBS, MBC, SBS 등 지상파 방송 3사는 13일 오후 6시 투표 종료와 함께 이런 결과를 일제히 보도했다.

출구조사 결과가 그대로 개표 결과로 이어질 경우 1995년 첫 민선 서울시장이 선출된 이후 최초의 '3선 서울시장'이 탄생하는 것이다.

박 후보에 이어 자유한국당 김문수 후보가 21.2%로 2위를 기록했으며, 바른미래당 안철수 후보는 18.8%로 3위에 그쳤다.

이번 선거에서 2위 다툼은 두 후보의 정치적 진로뿐 아니라 두 야당의 운명과도 직, 간접 연결된 문제라는 시각에서 각별히 관심을 끌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