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남합성(60,600100 0.17%)은 운영자금 조달을 위해 80억원 규모의 단기차입금 증가 결정을 내렸다고 12일 공시했다. 이는 자기자본의 15.6%에 해당하는 규모다. 총 단기차입금은 종전 120억원에서 200억원으로 늘어났다.

전형진 한경닷컴 기자 withmold@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