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tvN ‘식샤를 합시다3’

사진=tvN ‘식샤를 합시다3’

이주우의 톡톡 튀는 존재감이 tvN ‘식샤를 합시다3: 비긴즈’를 향한 기대를 상승시키고 있다.

‘식샤를 합시다3: 비긴즈’(극본 임수미, 연출 최규식)는 서른 넷. 슬럼프에 빠진 구대영(윤두준)이 식샤님의 시작을 함께했던 이지우(백진희)와 재회하면서 스무 살 그 시절의 음식과 추억을 공유하며 상처를 극복하는 이야기를 그린다. 오는 7월 16일 첫 방송이 확정되며 시청자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다.

이주우는 극 중 ‘이지우’의 여동생 ‘이서연’을 맡아 백진희와 자매 호흡을 맞추게 됐다. 화려한 외모에 솔직하고 거침없는 성격의 서연(이주우)은 이번 시즌의 통통 튀는 캐릭터를 담당할 예정이다. 여기에 도망친 동업자를 찾기 위한 그녀의 스펙터클한 고군분투기가 더해져 한층 흥미로운 스토리를 예고하고 있다.
특히 이주우(이서연)는 백진희(이지우)와는 반대의 성향으로 두 사람 사이의 티격태격한 자매 케미에도 관심이 쏠리는고 있다. 이밖에도 드라마 속에서 어떤 인물들과 얽히고설키며 재미를 보탤지 관전 포인트가 될 것이다.

무엇보다 자신만의 색깔을 담은 개성 있는 연기를 선보일 이주우의 활약이 주목된다. 전작에서 도도하면서도 허당기 있는 인물을 완벽히 소화한 그녀는 ‘식샤를 합시다3: 비긴즈’ 이서연의 당당한 매력도 자신만의 색깔로 살려낼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작품 마다 현장에서 즐길 줄 아는 배우로 기억되고 싶다”는 이주우는 이번 ‘식샤를 합시다3 : 비긴즈’에서도 마찬가지로 현장에서 제대로 즐겨보고 싶다“라는 당찬 포부를 밝혔다. 이어 ”그래야 시청자 분들도 서연이 캐릭터에 더 몰입하고 호감을 느끼실 것 같다. 열심히 하겠다“고 덧붙이며 드라마를 향한 애정도 함께 드러냈다.

‘식샤를 합시다3’는 오는 7월 16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