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BMW그룹코리아

BMW그룹코리아는 지난 9일 고객 초청 교육 행사인 서비스 데이를 개최했다고 11일 밝혔다.

경기 부천시 삼정동 서비스 센터에서 열린 이번 행사에는 고객 40명이 참석했다.

이들은 차량 수리 방법과 순정 부품 등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는 시간을 보냈다. 또 1 대 1 무상 점검 서비스와 관리 방법, 시승 체험 등의 기회를 가졌다.

김효준 BMW그룹코리아 회장은 “앞으로 고객과의 소통을 최우선 과제로 삼고 서비스 강화를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BMW 서비스 데이는 올바른 차량 관리 중요성 등을 알리기 위해 2016년 11월부터 진행되고 있는 행사다. 총 8개 공식 딜러사 서비스 센터에서 열리며 최근까지 800여 명의 고객이 참여했다.

박상재 한경닷컴 기자 sangjae@hankyung.com
안녕하세요. 한경닷컴 박상재 기자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