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박현주재단은 오는 29일까지 사회복지시설 이용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오는 8월에 진행할 청소년 금융 메이커 교육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11일 밝혔다.

미래에셋박현주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사회복지시설 기관 단위로 신청 가능하며 7월 초에 선정 및 발표가 이뤄질 예정이다. 교육은 8월 중 대전, 광주, 부산, 경기, 인천 등 5개 지역에서 진행된다.

이번 미래에셋 청소년 금융 메이커 교육은 '코딩을 통한 용돈기입장 만들기' 와 '3차원(3D)프린트 리모델링을 통한 나만의 화폐 만들기'로 창작활동을 통해 금융을 쉽고 재미있게 배울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미래에셋박현주재단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한경닷컴 산업금융팀 기자 오정민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