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인선 이이경 결별

배우 이이경과 정인선이 열애가 들어난지 2개월 만에 결별했다.

8일 정인선의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 측은 "이이경과 정인선이 결별한 것이 맞다"고 밝혔다.

두 사람의 결별 이유는 사생활이라 확인할 수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정인선과 이이경은 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에서 호흡을 맞추다 드라마가 종영된 4월 경 열애설이 보도되면서 화제를 모았다.

두 사람은 드라마 출연 이전 지인의 소개로 만나 1년간 사귀고 있었으며 촬영에 방해될까 비밀에 부쳤던 것으로 알려졌다.

공개 연애로 전환한지 2개월 만에 연인으로 동료로 돌아간 두 사람은 현재 활발한 활동 중이다.

이이경은 MBC 드라마 '검법남녀', 예능 '이불밖은 위험해'에 출연해 활약 중이다. 정인선은 '으라차차 와이키키' 이후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