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스, 가상화폐공개(ICO) 완판
오는 6일 토큰 배포 예정

옐로모바일의 통합디지털마케팅 기업 퓨쳐스트림네트웍스(FSN)가 가상화폐(암호화폐) ‘식스(SIX)’의 암호화폐공개(ICO)를 성공적으로 완료했다고 4일 밝혔다.

FSN 동남아 법인 YDM글로벌은 지난 5월 1일부터 31일까지 한 달 동안 식스 토큰 5억2000만개 규모의 퍼블릭 ICO를 진행했다. 이 기간 동안 준비된 토큰 물량이 전부 소진된 것이다. 식스 토큰은 퍼블릭 세일에 앞서 지난 4월 진행된 퍼블릭 프리세일에서도 총 1500만 달러(USD) 규모 소프트캡(최소 판매량)을 8일 만에 달성해 주목을 받은 바 있다.
판매가 완료된 식스 토큰은 오는 6일부터 구매자들에게 배포된다. FSN은 식스네트워크를 실제 광고 거래에 도입 가능하도록 하고 ‘식스 월렛(SIX Wallet)’ 등을 통해 실제 사용이 가능하도록 할 계획이다.

회사측은 “식스의 성공적인 ICO 완료는 블록체인 기반 글로벌 디지털 마케팅 플랫폼에 대한 시장의 높은 관심을 반영한 것”이라며 ”글로벌 파트너들과 함께 식스네트워크가 빠르게 안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세성 한경닷컴 기자 sesu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