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서부발전은 25일 충남 태안군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를 방문해 태안군다문화여성협의회에 기부금 300만원을 전달했다. 이번 기부금은 다문화가정 풍물 동아리인 ‘다모아풍물단’의 악기 및 의복 구입에 사용된다. 다문화가족센터 관계자는 “결혼이주 여성들이 한국 문화를 이해하는 데 동아리 활동이 많은 도움이 된다”며 “서부발전이 포상금을 기부한 덕에 결혼이주 여성들이 한국 적응에 탄력을 받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성수영 기자 syou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