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분 50.5% 46억원에
카카오(107,0004,500 4.39%)가 사물인터넷(loT) 스타트업(신생 벤처기업) 아씨오의 경영권을 인수했다. 아씨오는 스마트폰으로 에어컨을 작동하는 loT 기기 ‘아씨오 에어’로 유명해진 기업이다. 23일 투자은행(IB)업계에 따르면 카카오는 최근 아씨오 지분 50.54%를 46억원에 인수해 계열사로 편입했다. 비슷한 시기에 아씨오가 발행한 전환사채(CB) 10억원어치도 사들였다.

아씨오는 윤동희 전 카카오랩 대표 등이 2016년 4월 세운 스타트업이다. 소설 해리포터 시리즈에 나오는 멀리 떨어진 물건을 눈앞으로 소환하는 마법 주문 아씨오를 회사 이름으로 채택했다.
이 주문처럼 스마트폰으로 각종 집안 기기를 소환할 수 있는 loT 기술 개발에 집중하고 있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지난해 8월 선보인 아씨오 에어는 스마트폰을 활용해 에어컨을 작동할 수 있는 손바닥만한 크기의 기기다.

카카오는 loT와 온·오프라인 연계(O2O) 등의 사업을 보강하는 차원에서 스타트업 투자를 확대하고 있다.

김익환 기자 love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