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빅뱅 대성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빅뱅 대성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군 복무 중인 그룹 빅뱅 대성이 최근 후두염으로 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았다.

대성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23일 텐아시아에 “대성이 최근 후두염으로 국군병원에 이틀간 입원했다. 현재는 퇴원해 자대에 복귀했다”고 밝혔다. 이어 “몸 상태는 크게 우려할 수준은 아니며 호전되고 있다”고 덧붙였다.

대성은 지난 3월 강원도 화천 육군27사단 이기자부대 신병교육대에 입소해 기초군사훈련을 마치고, 자대에서 복무 중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