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두나 공식입장 손석구

배우 배두나(39)와 손석구(35)가 열애설에 휩싸인 가운데, 소속사 측이 입장을 밝혔다.

배두나와 손석구의 소속사 샛별당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23일 “두 사람의 열애설은 사실무근이다. 친한 동료다”라고 입장을 밝혔다.

이어 “두 사람은 같은 소속사 동료로, 지난해 방송된 넷플릭스 ‘센스8’ 시즌2에 함께 출연한 것 뿐”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한 매체는 배두나와 손석구가 지난해부터 사랑을 키워오고 있다고 보도했다. 매체는 "신예인 손석구에게 배두나가 연기에 대한 조언을 아끼지 않으며 사이가 깊어졌다"고 전했다.

한편 1998년 모델로 데뷔한 배두나는 드라마 ‘학교’ ‘광끼’ ‘비밀의 숲’, 영화 ‘플란다스의 개’ ‘복수는 나의 것’ 등에 출연했다. 올 여름 송강호와 호흡을 맞춘 ‘마약왕’으로 관객을 만날 예정이다.

손석구는 2014년 영화 ‘미열’로 데뷔했다. 지난 3월 종영한 tvN ‘마더’에 설악으로 출연했다. 최근 KBS2 드라마 ‘슈츠’에 특별출연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