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시내의 N서울타워나 숭례문·경복궁·광화문 등은 지역을 대표하는 랜드마크다. 랜드마크 일대는 유동인구가 많고 배후수요가 풍부해 수익형 부동산 수요 확보가 용이한 편이다. 유동인구 유입이 많다보니 일대 중심 상권이 꾸준히 활성화되서다. 지역 내 랜드마크 인근 수익형 부동산 공급 소식에 수요자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전남 여수는 엑스포 해양공원 등 랜드마크를 중심으로 관광객들이 오간다. 일성건설은 여수에 호텔 ‘케니스토리 여수점’을 이달 중 분양한다. 여수 충무동 502의1 일대에서 지하 2층~지상 18층, 전용면적 15∼20㎡, 총 195실 규모로 조성될 계획이다. 장군산, 여수구항 해양공원, 돌산도, 여수세계박람회장(EXPO), 낭만포차, 벽화마을 등 일대 명소와 가깝다.

인천에는 세계에서 6번째로 높은 시티타워가 준공될 예정이다. 골드종합건설은 인천에 ‘시티타워역 골드클래스’를 이달 중 공급할 예정이다. 인천 서구 경서동에 지하 6층 ~지상 23층, 2개동, 전용 29 ~ 59㎡, 총 816실 규모로 준공될 예정이다. 인근에 수도권지하철 7호선 시티타워역이 개통될 예정이다. BRT·공항철도 등 수도권교통망이 잘 조성돼 있다. 남청라IC·북청라IC를 통한 광역교통망도 우수하다. 인근에는 시티타워를 비롯해 스타필드 청라, 인천로봇랜드테마파크, 차병원그룹 의료복합단지 등이 들어설 예정이다.

경보종합건설은 부산 중구 중앙동5가에 ‘북항 경보 이리스오션 더스타 중앙역’을 공급 중이다. 지하 2층~지상 20층 1개 동, 총 151실 규모다. 전용 19 ~ 35㎡, 총 7개 타입으로 설계됐다. ‘부산 오페라하우스’ 가 인근에 건립될 예정이다.

선한결 기자 alway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