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G7 씽큐

LG전자(69,500500 0.72%)가 18일 전략 스마트폰 신제품 ‘LG G7 씽큐(ThinQ)’를 국내 이동통신 3사와 LG 베스트샵 등을 통해 출시한다.

신제품은 ‘뉴 모로칸 블루’ ‘뉴 오로라 블랙’ ‘라즈베리 로즈’ 세 가지 색상으로 나온다. 출고가는 램 4GB(기가바이트)·저장용량 64GB 모델이 89만8700원, 6GB·128GB 모델인 ‘LG G7 씽큐’는 97만6800원이다.
G7 씽큐는 고객이 일상에서 가장 많이 쓰는 ABCD(Audio, Battery, Camera, Display) 성능에 집중한 전략 스마트폰이다. ▲야외에서도 밝고 선명한 '슈퍼 브라이트 디스플레이' ▲별도 스피커가 필요 없을 정도로 사운드가 풍부한 '붐박스 스피커' ▲스스로 사물을 인식해 최적의 화질을 추천해 주는 'AI 카메라' ▲디스플레이 소비전력을 최대 30% 낮추고 저전력 알고리즘을 적용해 넉넉한 '배터리 사용시간' 등을 강화했다.

LG전자는 LG G7 씽큐 구매 고객에게 출시 기념 액세서리 패키지를 1000원에 구매할 수 있는 혜택을 제공한다. 15만 원 상당의 넥슨 카이저 게임 아이템과 건강관리 가전 5종(LG퓨리케어 정수기, LG 퓨리케어 360도 공기청정기, LG 트롬 스타일러, LG 힐링미 안마의자, LG 트롬 건조기) 할인 등의 혜택도 받을 수 있다. 아울러 제품 브랜드에 관계없이 전원만 들어오면 최대 18만5000원까지 보상해주는 ‘LG 고객 안심 보상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이진욱 한경닷컴 기자 showgun@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어렵게 듣고 쉽게 쓰겠습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