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기상청은 17일 경기 과천, 동두천, 포천, 양주, 수원, 성남, 구리, 남양주, 하남, 용인, 화성, 광주 등 12개 시군에 내려진 호우주의보를 해제했다.

가평과 양평에는 호우주의보가 아직 유효한 상태다.

현재 경기지역은 대기가 불안정해 호우주의보 발령과 해제가 반복되고 있다.

이날 오후 11시 30분 현재 강수량은 포천 화현 136㎜, 양주 128㎜, 남양주 오남 121㎜, 가평 신천 125㎜, 광주 퇴촌 106mm, 양평 127.5mm 등을 기록 중이다.

일부 지역은 돌풍과 함께 천둥, 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 안팎의 강한 비가 내리고 있다.

이번 비는 18일 오전까지 내리겠으며 강수량은 30∼80㎜, 많은 곳은 100㎜를 넘을 것으로 기상청은 예상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