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DRA 블록체인은 단순한 암호화폐가 아닌 생태계를 아우르는 혁신적인 코인이다."

모바일 디바이스 블록체인 개발 기업 에드라코리아(EDRA KOREA, 대표 곽준규)가 17일 여의도 콘래드 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기술세미나에서 블록체인 기반 모바일 플랫폼 비즈니스 모델을 소개했다.

서현철 에드라코리아 최고기술책임자(CTO) 이사는 이 자리에서 에드라가 원천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모바일 마이닝'이 가능한 '논리 분배형 블록체인 분산기술'의 특장점에 대해 설명했다. 기존 연산형 블록체인 기술에서 진일보한 "스마트폰을 쓰기만 해도 마이닝이 가능한 IT혁신 블록체인"이다.

서현철 CTO는 발표에서 "에드라 블록체인은 기존 블록체인 검증시스템인 POW(작업증명)에서 발생하는 과도한 전력 사용과 마이닝의 중앙화를 막고, POS(지분증명)에서 나타나는 소수만이 보유하는 중앙화를 탈피하여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사람은 누구나 마이닝이 가능한 세상을 만들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로써 에드라는 ▲탈중앙화 모바일 마이닝 ▲전자지갑 에드락(EDlock) ▲디지털 상품의 허브인 에드라 플랫폼을 구축, 통신료 결제 서비스를 기반으로 차세대 블록체인 시대를 주도하고 모바일 생태계를 완전 새롭게 변환시켜 나간다는 전략이다.

모바일 마이닝을 통해 쌓인 에드라코인은 에드락에서 포인트(마일리지), 다른 암호화폐와 교환이 가능하다. 특히 에드라의 '실시간 트랜잭션 기술'로 실시간 송금이 가능해 퍼블릭 블록체인 최초로 실시간 실물금융서비스에도 활용할 수 있게 된다.

에드라코리아는 연결된 블록의 유효성, 거래의 유효성, 지갑의 유효성 등 '3중 검증 기술'을 통해 블록체인의 안전성을 구축했으며, 현재 10초 이내 실시간 송금이 가능한 기술을 1초 이내 전송이 가능하도록 구현할 계획이다..

에드라코리아는 현재 ▲로직형 블록체인 분산기술 ▲분산형 장부처리 보안 기술(3 way confirm) ▲ 실시간 블록체인 트랜잭션 알림 기술 ▲사이드체인 응용 이종 블록체인 전환 기술 등 5개의 특허기술도 출원 중이다.

에드라코리아는 하반기에 에드라 플랫폼이 내장된 스마트폰을 출시한다. 검색, 음악듣기, 게임을 통해 코인을 마이닝하고 통신비 결제 및 금융 거래를 할 수 있는 차세대 블록체인 시대를 열어간다.

에드라(EDRA)는 8세기 고대 영어에서 기원한 지구를 뜻하는 용어로, 번영, 부, 행운의 의미도 포함하고 있다.

이날 한국블록체인콘텐츠협회 추진위원회가 주관한 이날 세미나는 1부에서는 LG CNS 정운열 상무가 '블록체인 플랫폼 모나체인(Monachain)', 에드라코리아 서현철 CTO가 '에드라의 비전과 생태계', 플렉탈 김천일 대표가 '게이머의 플레이 데이터 토큰화'를 주제로 발표했다.

2부에서는 블록체인벤처스 김웅겸 대표가 '블록체인을 통한 게임화폐 생태계의 개선', K-STARLIVE 이희용 대표가 '3억 한류 팬덤과 함께 만드는 블록체인 생태계', 서울여대 김형종 교수가 '4차 산업혁명 시대의 블록체인 기술개발 및 인력양성'을 주제로 발표했다.



박명기 한경닷컴 게임톡 기자 pnet21@gametoc.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