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팀] ‘제23회 춘사영화제’가 18일 오후 6시 서울 코엑스 오디토리움에서 개최된다.

이와 관련 타스씨앤엠(TAS C&M) 김진기 회장이 제23회 춘사영화제 조직위원장으로 선임됐다. 김진기 조직위원장은 “춘사영화상에서 춘사영화제로 복원되었는데, 침체된 아시아 영화시장의 마켓을 활성화 시켜 아시아를 대표하는 봄 영화제로 거듭나길 바란다”고 선임의 변을 밝혔다.
이번 ‘제23회 춘사영화제’는 그동안 단순한 시상식에 머물던 춘사영화상을 벗어나 한국, 일본, 중국, 말레이시아 등 아시아 4개국의 영화와 영화인 20여명이 초청되어 시상식, 초청영화상영, 마켓, 세미나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진정한 영화제로 거듭날 준비를 마쳤다.

춘사 나운규 감독이 심어놓은 우리 영화의 역사와 전통 위에 우리감독들의 명예를 건 공정하고 엄정한 심사를 통해 그랑프리인 최우수감독상, 각본상, 기술상, 남우주연상, 여우주연상, 남우조연상, 여우조연상, 남우신인상, 여우신인상, 심사위원 특별상인 신인 감독상과 등 10개 부문의 본상과 특별상을 시상할 예정이다. (사진제공: 에이치엘컴퍼니)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