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B하나은행 '2018 로보어드바이저 보고서'

'하이로보' 8개 포트폴리오
코스피 상승률 모두 압도
최고 12%P 웃도는 모델도
"딥러닝 알고리즘 통해 진화"

일부선 "장기간 지켜봐야"
로봇이 추천한 투자 포트폴리오의 수익률이 코스피 수익률을 크게 웃돌았다는 분석이 나왔다.

KEB하나은행은 17일 내놓은 ‘2018 대한민국 로보어드바이저 보고서’에서 지난해 7월부터 올 3월까지 자사 로보어드바이저 ‘하이로보’의 8개 포트폴리오 수익률이 모두 코스피 수익률(2.41%)을 웃돌았다고 밝혔다. 로보어드바이저는 인공지능(AI) 알고리즘과 투자자의 성향 등 빅데이터를 바탕으로 자산포트폴리오를 관리하는 서비스를 말한다.

하이로보가 추천한 포트폴리오의 누적 수익률은 안정추구형 4.11~4.22%, 위험중립형 6.33~7.65%, 적극투자형 9.68~9.73%, 공격투자형 11.32~14.25% 수준으로 나타났다. 이는 코스피 수익률보다 최소 1.7%포인트, 최대 11.84%포인트 높은 수치다. 박근보 KEB하나은행 하이로보센터장은 “로보어드바이저는 사람이 가진 편견이 없고, 딥 러닝 알고리즘을 통해 매일 진화한다는 장점이 있다”며 “학습 결과를 통해 재조정된 펀드 포트폴리오를 3개월마다 교체하기 때문에 시장 상황을 반영해 최적의 답을 도출해 높은 수익률이 가능했던 것 같다”고 설명했다.

장경훈 KEB하나은행 개인영업그룹 부행장은 “양호한 수익률을 올렸지만, 로보어드바이저가 완벽한 것은 아니기 때문에 앞으로 사람과 로보어드바이저가 결합한 하이브리드 형태로 디지털 자산관리가 진화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하이로보는 출시 이후 약 9개월 동안 가입고객 4만 명, 가입금액 5000억원을 돌파했다. 하이로보 가입 고객의 연령대는 온라인에 익숙한 30~50대가 약 70%로 나타났다. 주로 모바일과 인터넷 등 온라인을 통해 가입한 것으로 나타났다. 70대 이상 고령 고객도 8% 이상을 차지했다.

하이로보에 가입한 금액대별 고객 분포를 보면 100만원 미만이 60.5%로 나타났다. 100만원 이상 1000만원 미만이 18.8%, 1000만원 이상 1억원 미만이 17.6%를 차지했다.

다만 로보어드바이저에 대한 경계론도 나오고 있다. 한 자산운용사 관계자는 “로봇이나 인간 자산관리사(PB)들의 추천 포트폴리오가 단기적으로 시장 수익률을 넘는 사례는 부지기수”라며 “로보어드바이저의 추천이 장기적으로 시장 수익률보다 높고 리스크 관리를 잘할지는 두고봐야 한다”고 말했다.

김순신 기자 soonsin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