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금융지주는 김광수 회장이 NH-Amundi자산운용 현장경영간담회 참석에 앞서 농가소득 확대 지원을 위해 'NH-Amundi 농촌사랑 고배당 적립식 펀드'에 가입했다고 17일 밝혔다.

NH-Amundi 농촌사랑 고배당 적립식 펀드는 농업발전과 농가소득 증대를 위한 펀드로 안정적인 수익이 기대되는 국내 고배당주와 우량 국공채에 주로 투자하는 혼합형 펀드다.
이 펀드는 주된 가입대상이 되는 농업인의 안정적인 투자이익 증대를 위해 경쟁상품들 보다 낮은 수수료로 운용되고 있으며 현재 판매창구인 농협은행과 NH투자증권 외에 지역농축협까지 판매를 확대할 계획이다.

또한 운용보수와 판매보수 중 30%를 농촌기금으로 적립하고 있으며 적립된 기금은 농촌발전 및 농업인의 복지 증대를 위해 활용될 계획이다.

김광수 회장은 가입행사 후 "농가소득 향상을 위해 다양한 농업, 농촌 지원을 위한 상품 및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아름 한경닷컴 기자 armijj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