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면세점은 국내 최대 VIP 고객 전용공간 '스타라운지(Star Lounge)'의 그랜드 개장 행사를 가졌다고 17일 밝혔다. 총 100억원을 투자해 지난 4월27일 명동본점 라운지층에 오픈한 스타라운지는 상위 0.5%의 고객을 위한 국내 최대 규모 1339㎡(400여 평)의 VIP 고객 라운지다.

‘일루전 오브 스타스(Illusion of Stars)’라는 이름으로 준비된 이번 행사에는 장선욱 롯데면세점 대표이사를 비롯하여 VIP 고객, 윤이근 서울본부세관장, 파트너사 대표자, 민명기 롯데제과 대표이사 등 총 50여 명이 참석했다.

롯데면세점 모델인 슈퍼주니어 이특이 행사를 진행했고 행사명에 걸맞게 최고급 공간에서 디지털 마술쇼 및 라운지 소개영상 상영 등 화려한 세리머니가 펼쳐졌다.

공식행사 이후에는 2018 월드마스터즈 초콜릿 국가대표인 김은혜 셰프가 길리안 초콜릿 제조 시연을 선보였다. 스타라운지 내에 오픈한 벨기에 프리미엄 초콜릿 브랜드 ‘길리안 초콜릿 카페’는 국내에서 두 번째 매장으로 미슐랭 3스타에 빛나는 벨기에 대표 셰프 피터 구센(Peter Goosen)이 직접 개발에 참여한 독창적이고 트렌디한 메뉴들을 롯데면세점 스타라운지 이용 고객들만을 위해 제공하고 있다.
본 행사에 이어 오후에는 VIP 고객 초청행사도 이어졌다. 롯데면세점은 스타라운지 그랜드오픈을 함께하기 위해 한국을 찾은 외국인 VIP 고객 200여 명을 대상으로 롯데면세점 모델인 배우 이준기와 2PM 찬성의 팬미팅 행사를 열었다.

롯데면세점은 스타라운지 오픈을 기념해 이달 31일까지 당일 구매 고객을 위한 스타라운지 체험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명동본점에서 600달러·800달러 이상 구매하는 고객에게는 각각 LVIP 글로벌 라운지·LVVIP 글로벌 라운지 이용권과 함께 길리안 초콜릿 카페 1만원 상품권을 증정 중이다. 평일 400달러 이상 구매 고객에게는 LVIP 라운지 당일 이용권과 길리안 초콜릿 카페 1만원 상품권을 증정한다.

롯데면세점 장선욱 대표이사는 "스타라운지는 국내 면세점 업계의 새로운 이정표가 될 것"이라며 "롯데면세점은 앞으로도 고객들을 위한 독자적 서비스를 개발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조아라 한경닷컴 기자 rrang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국내외 유통 소식을 전합니다. 중국 최신 트렌드를 담은 [조아라의 소프트 차이나] 도 선보이고 있습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