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박보검이 드라마 '남자친구' 출연 제안을 받고 검토 중이다.

16일 오전 박보검이 '남자친구'로 2년 만에 드라마에 복귀한다는 보도가 나자 소속사 측은 "대본을 받은 것은 맞지만 제안 받은 작품 중 하나"라며 "출연을 검토 중인 단계"라고 바로 잡았다.

박보검은 2016년 KBS2 '구르미 그린 달빛' 이후 2년간 작품 활동을 쉬고 있는 상태다. 그동안 많은 작품에서 러브콜을 받았지만 고사해 온 것으로 알려졌다. '남자친구'를 통해 브라운관에 복귀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드라마 '남자친구'는 다 가진 것처럼 보이는 여자와 아무것도 가진 게 없는 평범한 남자, 부와 명예를 버리는게 어려운지 평범한 일상을 내놓는게 어려운 일인지에 대해 담는다. 하루를 살아도 닮은 삶을 살고 싶은 두 남녀의 운명적 이야기를 그린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연예이슈팀 김예랑 기자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