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기자간담회

'전참시' 기자간담회가 오늘(16일) 개최된다.

세월호 참사 보도 자료를 희화화해 논란을 일으킨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에 대해 MBC가 내부 조사를 종결하고 16일 오후 결과를 발표한다.

MBC는 이날 오전 보도자료를 통해 "'전참시' 조사위원회 활동이 종결됐다. 조사결과에 대한 기자간담회를 오늘(16일) 오후 2시 MBC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5일 방송된 '전참시'은 이영자의 어묵 먹방을 전하는 과정에서 '[속보] 이영자 어묵 먹다 말고 충격 고백'이라는 자막과 함께 뉴스 영상을 자료로 사용했다.

이 자료 화면은 세월호 참사 때 방송됐던 뉴스 자료였다. 세월호와 어묵을 묶어 편집한 이 장면은 과거 세월호 참사 희생자들을 '어묵'이라고 모욕한 극우 성향의 인터넷 커뮤니티 '일간베스트(이하 일베)' 일부 회원을 연상시킨다는 비난을 받았다.

'전참시' 측이 1차, 2차 사과를 하고 MBC 최승호 사장까지 공식 사과했음에도 비난이 계속되자 MBC는 진상조사위원회를 구성, 프로그램을 면밀히 조사하겠다 입장을 밝혔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