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협력사 초청행사에서 경영 현황과 미래 사업 목표 공유

한국지엠이 협력사 초청 경영현황 설명회를 열고 부품 협력사와의 동반 성장을 강조했다고 16일 밝혔다.

설명회는 15일 부평 본사에서 진행했다. GM 해외사업부문 사장 배리 엥글, GM 해외사업부문 구매 부사장 조니 살다나를 비롯해 한국지엠 사장 카허 카젬, 한국지엠 구매 부사장 마르시오 루콘 등의 임직원과 한국지엠 협신회 임원진, 부품 협력업체 대표 등 370여명이 참석했다. 카젬 사장은 한국지엠의 주요 경영 현황을 공유하고 향후 회사의 비전과 사업 목표를 소개했다. 이어 한국지엠의 제품 경쟁력 향상과 협력업체와의 동반성장을 위한 국내 부품 협력사의 기술 경쟁력 제고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한편, 한국지엠 국내 협력사들은 글로벌 GM 그룹 내에서 꾸준히 성장해왔다. GM의 우수 협력사로 선정된 국내 협력사는 2005년도 5개사에서 지난해 27개사로 늘어났다.


오아름 기자 or@autotimes.co.kr

▶ 준중형 하이브리드, 프리우스만 주목?
▶ [人터뷰]"중고차 시장, 2~3년 안에 극적으로 달라질 것"
▶ 현대차, 부분변경 아반떼로 1위 되찾을까
▶ 기아차, 이번엔 중형 하이브리드 왕좌 노리나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