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C파운데이션 '코인스텝'

하루 4000보 걸으면 지급

블록체인 업체 CLC파운데이션은 걷기, 달리기, 피트니스 등 각종 운동으로 칼로리를 소모하면 ‘칼로리코인’이라는 가상화폐를 나눠주는 보상형 헬스케어 플랫폼을 선보인다고 15일 밝혔다.

이 회사가 개발한 ‘코인스텝’ 앱(응용프로그램)을 스마트폰에 설치한 뒤 하루 4000걸음 이상 걸으면 최대 10칼로리코인씩 받을 수 있다. 이렇게 얻은 가상화폐를 보험회사, 피트니스센터, 스포츠용품 전문점 등 관련 기업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도록 한다는 구상이다. 칼로리코인을 관리하고 제휴사에서 결제하는 데 활용하는 ‘칼로리코인 지갑’ 앱도 다음달 내놓을 예정이다.
정승채 CLC파운데이션 대표는 “사용자 누구나 일상에서 적절한 운동을 통해 규칙적으로 몸을 관리하기만 하면 코인으로 보상받을 수 있는 방식”이라고 소개했다. 정 대표는 “블록체인 기술을 기반으로 한 헬스케어 생태계를 활성화하기 위해 다양한 기업·단체와의 제휴를 늘려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CLC파운데이션 측은 최근 웨어러블 디바이스(착용하는 스마트 기기) 전문업체인 파트론과 협약을 맺고 칼로리코인을 활용한 건강관리 서비스도 공동 개발하고 있다고 밝혔다.

임현우 기자 tardis@hankyung.com
스타트업·인터넷·게임업계를 취재하고 있습니다 :)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