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유천 황하나 결별설 /사진=한경DB, 황하나 인스타그램

JYJ 박유천과 남양유업 창업주 홍두명 명예회장의 외손녀 황하나의 결별설이 보도됐다.

15일 한 매체는 "두 사람이 최근 결별하고 결혼하지 않을 계획"이라고 지인의 말을 빌어 보도했다. 이에 대해 박유천 소속사 측은 "본인 확인 중"이라고 전했다.

지난해 4월 박유천과 황하나는 열애 사실을 인정하며 9월 결혼 발표를 했다. 당시 박유천은 황하나의 얼굴로 보이는 여자 그림을 왼팔에 문신으로 새겼다. 하지만 아직까지 결혼하지 않은 상태.

앞서 황하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댓글에 "결혼 생각이 없다"며 "평생 안 할거다. 그냥 예쁘게 연애하고 멋지게 사는게 꿈"이라고 밝혔다. 또 황하나는 박유천에 받은 선물을 돌려준 것으로 추측됐다.
하지만 지난 14일 황하나의 인스타그램에는 지인과 커플 모임을 가졌다는 글이 올라왔다. 지인이 황하나에게 전한 것으로 보이는 메시지엔 "하나언니 오빠랑 쿠키, 와인 마시며 오붓한 시간 보내요"라고 써있었다.

네티즌들은 결별설 이전 황하나와 박유천이 지인 커플과 더블 데이트를 즐겼다며 보도에 대해 의아해 했다. 한편 황하나가 박유천과 이별하고 다른 남성과 교제하고 있을 가능성에 대해서도 예측했다.

박유천은 지난 3일 일본에서 팬미팅을 개최하고 오는 5월부터 한 달 간 일본에서 활동한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