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산업개발그룹, HDC그룹으로 명칭 변경
그룹 시너지 높이고 다양한 사업모델 창출 계획

이달 초 지주사 체제로 전환한 현대산업개발그룹이 그룹 명칭을 ‘HDC그룹’으로 변경하고 자회사 및 관계사명에도 HDC를 반영했다.

HDC그룹은 11일 그룹 CI를 HDC(Hyundai Development Company)로 정했다. 현대의 전통성을 계승하면서도 도시와 삶의 가치를 높인다는 철학을 반영한 것이다.

HDC현대산업개발, HDC아이앤콘스, HDC현대EP, HDC현대PCE, HDC아이파크몰, HDC신라면세점, 호텔HDC, HDC아이콘트롤스, HDC자산운용, HDC아이서비스, HDC영창, HDC스포츠 등 그룹 자회사 및 관계사명에도 HDC를 반영했다.

HDC 관계자는 “HDC그룹은 사업회사와 자회사간 연결을 통한 다양한 비즈니스 모델 창출로 신성장 동력을 확보하고, 나아가 HDC만의 브랜드 도시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건설, 부동산 개발 및 운영, 제조 및 건자재, 정보기술(IT), 금융 및 자산 관리, 문화 스포츠 등 다양한 영역의 사업 연결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HDC현대PCE는 PC(Precast Concrete) 전문 건설사다. 모듈화된 콘크리트 제품의 현장 조립으로 HDC현대산업개발의 공사기간 단축과 표준화를 통한 품질 향상에 기여하고 있다.

호텔HDC는 파크 하얏트 서울, 파크 하얏트 부산, 고품격 웰니스 리조트인 파크로쉬 등 차별화된 호텔 운영 노하우를 HDC현대산업개발의 개발사업 역량과 융합해 부동산 운영사업 부문의 비중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HDC아이앤콘스는 서울·수도권과 지방 도심지 유망지역을 중심으로 중·소규모 부동산 개발에 집중한다. 도시의 기능을 활성화하고 노후 건물의 가치를 높일 수 있는 개발사업 역량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HDC현대EP는 복합프로필렌 시장점유율 1위의 엔지니어링 플라스틱 분야의 선도 기업이다. 세계 1위 PP업체인 라이온델바젤과 복합 PP 라이센스 판매 계약을 맺었으며 기능성 폴리머 신소재 개발에 매진하고 있다.

HDC아이서비스는 부동산 종합관리 및 자산관리, 인테리어, 조경사업 등 부동산 토탈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시설과 자산관리, 임대관리 능력을 모두 갖춘 ‘종합 부동산 관리기업’으로서 발돋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 회사는 하반기 기업공개(IPO)를 추진 중이다.

HDC아이파크몰은 유통 노하우를 HDC현대산업개발의 부동산 개발 사업에 접목해 부동산 가치의 높인다는 계획이다. 올해 상반기 리모델링이 완료되는 아이파크몰은 쇼핑과 라이프 스타일, 대중 미디어 등 상업·문화·여가시설을 모두 갖춘 ‘글로벌 어뮤즈먼트 몰’로 다시 문을 연다.

HDC아이콘트롤스는 빌딩 자동제어, 스마트 홈, 친환경 LED 조명 및 에너지 효율분야를 선도해온 친환경 건설IT 전문 기업이다. 올해는 홈 사물인터넷(IoT)과 신재생 에너지 발전 사업 기반의 그린 IT 분야에 더욱 주력할 예정이다.

HDC영창은 악기제조 외 학원사업, 소프트웨어 판매, 디지털AV 장비 취급, 국제 장학 콩쿨, 무료 교육 프로그램 등 다양한 음악 콘텐츠를 전파하는 종합문화기업으로 변모하고 있다.

K리그 소속 부산 아이파크 축구단을 운영하는 HDC스포츠는 팬 참여형 클럽하우스 방문 프로그램을 고려한 훈련장 가변석 설치, 어린이 축구교실 운영 등 지역사회와의 소통을 강화하고 있다.

민경진 기자 min@hankyung.com
한국경제신문 건설부동산부 민경진 기자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